top of page

[서울경제] "HRCap 아태지역 10대 서치펌 선정"


임원 부문 韓상위 5대기업에도 선정

김성수 대표 “인재가 최우선 순위"



한국계 헤드헌팅 및 서치펌인 HRCap(에이치알캡)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임원 서치(search) 분야에서 상위 10대 기업으로 뽑혔다.


HRCap은 미국의 인력관리 잡지 ‘매니지(Manage) HR’으로 부터 2023년 ‘아태지역 톱10 임원서치펌’과 ‘한국 5대 임원 서치펌’으로 각각 선정됐다고 1일(현지 시간) 밝혔다.


HRCap 2000년 미국 뉴저지에서 설립된 기업으로 현재 미국 내 뉴욕과 로스엔젤레스, 애틀랜타, 달라스, 샌프란시스코 등에 사무실을 두고 있다. 2014년부터는 서울에 아태지역 본사를 설립했다. 현재 한국 글로벌 기업과 아마존 구글 등을 고객사로 두고 있다. 앞서 지난해와 올해 북미 10대 임원 서치펌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매니지HR은 기업 경영자들과 HR분야 전문가 13만 여명을 대상으로 한 전문지다. 최고경영자(CEO), 최고 투자책임자(CIO), 벤처캐피털, 매거진 편집위원회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전세계 컨설팅펌을 매년 심사한다. 매니지HR은 “HRCap이 없었다면 한국 HR 산업의 성장이나 한국 기업 발전, 글로벌 한국계 기업의 마켓 포지션은 매우 달랐을 것”이라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김성수 HRCap 대표는 “우수 인재가 회사의 최고 자산이자 역량이기 때문에 기업들이 인재 투자를 최우선 순위에 둘 수 있도록 컨설팅을 제공해 왔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뉴욕 김흥록 특파원 (rok@sedaily.com)


Published on 11/02/2023

Commentaires


bottom of page